HOME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즐겨찾기등록
산위의마을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   목 : 안면도 성당 사순시기
작성자 : 공원표야고보 조회 : 83           2017-03-07 21:40:33

어제 오늘 1박 2일로 안면도 성당에서 공사모 신부님들과 모임을 했습니다. 이번이 세 번쨰 모임인데 공동체를 사랑하고 공동체를 이루어 살아가시는 신부님들과 만나서 살아가는 얘기도 나누고 앞으로의 계획도 나누는 귀한 시간이었습니다. 오늘 새벽에 본당에서 미사가 있어서 함께 했는데, 보통 작은 성당들은 화요일에 저녁미사만 있는데 이사하다 했더니, 이번 사순시기동안 많은 교우분들이 매일 미사를 참례하기 위해 계속 새벽미사를 봉헌한다고 했습니다. 제대 앞에는 큰 초들이 잔뜩 있었는데, 초마다 교우분들 이름과 지향이 적혀 있었습니다. 성당에 들어선 신자분들은 성모상 앞에 있는 초에서 불을 옮겨 각자 초에  불였습니다. 밤 사이 눈이 와서 길도 미끄러웠고 꽃샘 추위로 날씨도 꽤 추웠는데, 사순시기 매일 미사를 봉헌하기위해 속속 모여드는 교우분들의 모습이 참으로 아름다웠습니다. 은총의 사순시기를 보내고 계시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안면도의 아름다운 자연경관 못지않게 훌륭한 신앙공동체를 이루어 낙사시는 본당신부님과 교우분들께 좋은 가르침을 받은 것 같습니다.


  "머리 좋은 것이 마음 좋은 것만 못하고,

   마음 좋은 것이 손 좋은 것만 못하고,

   손 좋은 것이 발 좋은 것만 못한 법입니다.

   관찰보다는 애정이, 애정보다는 실천적 연대가,

   실천적 연대보다는 입장의 동일함이 더욱 중요합니다.

   입장의 동일함 그것은 관계의 최고 형태입니다."


   함께 먹고 함께 일하고 함께 기도하고 함께 생활하는 공동체가 얼마나 좋은가.


No | 제목 | 첨부 | 작성자 | 조회 | 등록일
공지 ◈ 산위의마을 성주간 피정 (3박4일)  (1)   산위마을 302 2017-02-19
공지 2017년도 산위의마을 일정입니다.  (6)   산위마을 203 2017-02-19
공지 천국의 아이들 (청소년 겨울캠프 참가자 준비물) (2)   산위마을 391 2017-01-04
109 안면도 성당 사순시기 (0)   공원표야고보 83 2017-03-07
108 사순절이라는 광야 (0)   공원표야고보 83 2017-03-05
107 3월 2일 성시간 청원기도 (0)   공원표야고보 61 2017-03-03
106 주님, 기도하는 법을 가르쳐 주소서 [공원표 신부] (0)   산위마을 83 2017-02-26
105 일본 나가사키 성지 순례기(5) (2)   김정하 1032 2016-07-04
104 일본 나가사키 성지 순례기(4) (0)   김정하 750 2016-07-04
103 일본 나가사키 성지 순례기(3) (0)   김정하 754 2016-07-04
102 일본 나가사키 성지 순례기(2) (0)   김정하 801 2016-07-04
101 일본 나가사키 성지 순례기(1) (0)   김정하 490 2016-07-04
100 복음 나눔 - 지금 여기가 바로 하느님 나라 (0)   손세길 470 2016-06-26
99 복음 나눔 - 우리는 모두 '착한 목자'입니다. (0)   손세길 387 2016-06-26
98 복음 나눔 - 사랑의 나눔 (0)   류하백 384 2016-06-26
97 복음 나눔 - 일치와 순명의 삶(성모의 밤) (0)   류하백 398 2016-06-26
96 복음나눔 - 예수님도 죽였던 그놈의 인기 (0)   조창선 424 2016-06-15
95 복음나눔 - 부활하신 예수님을 알아보려면 (0)   조창선 441 2016-06-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