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즐겨찾기등록
산위의마을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   목 : 나에게 너희 죄를 다오
작성자 : 공원표야고보 조회 : 315           2017-12-22 17:48:08
"나에게 너희 죄를 다오"

  히브리어 구약성경과 그리스어 신약성경을 라틴어로 옮긴 위대한 학자이며 주님을 향한 뜨거운 사랑의 수도자 성 예로니모는 34년간 베들레헴의 예수님 탄생지 가까이에 있는 동굴에서 성경을 번역하고 글을 쓰면서 수도생활에 정진했다. 그러던 어느 날 그에게 있었던 일이다.
  
  나는 구유 앞에 무릎을 꿇고 있다가 갓 태어나신 아기 예수님을 영적으로 보았다. 나는 아기 예수님께 청했다. "하느님의 아들이신 아기 예수님, 예수님을 저에게 주셨고 그리하여 예수님은 스스로 그렇게 가난하고 되셨습니다. 저는 예수님께 무엇을 선물하면 됩니까?" 그때 예수님께서 나에게 이렇게 말씀하시는 것 같았다. "너는 나에게 무엇을 선물할 수 있는가? 나는 가난하다. 그러나 나의 아버지는 나에게 모든 것을 주셨다. 나는 너의 선물이 필요하지 않다." 그래서 나는 이렇게 말씀드렸다. "구세주 예수님, 그래도 예수님께 무언가를 드리고 싶습니다. 내가 예수님께 드릴 것이 아무것도 없습니까?" 이 말에 아기 예수님께서 말씀하셨다. "그렇다면 나에게 너의 죄를 다오. 그러면 나는 너에게 나의 은총을 주고 영원한 생명을 주겠다!" 그때 나는 늙은 노인이었지만 아랑곳하지 않고 울면서 말씀드렸다. "예, 저의 죄를 받으시고 저에게 예수님의 은총과 영원한 생명을 주소서!"

  바로 이것이 성탄절에 우리가 해야 하는 거룩한 일이다. 하느님께서는 우리의 죄를 받아들이시고 우리의 죄를 정산하여 놀랍고 은총 가득한 성탄 선물로 주신다. 우리에게 당신의 아드님을 선물로 주신다. 그런데 아마도 그대는 성탄절에 해야 하는 가장 중요한 성탄 선물을 아직 준비하지 않았을 수도 있다.
No | 제목 | 첨부 | 작성자 | 조회 | 등록일
공지 산위의마을 감자! 100박스 한정 판매합니다!!! (0)   산위마을 321 2018-07-19
공지 오이맛 고추 판매합니다. (0)   산위마을 175 2018-07-15
공지 첫영성체 집중교리 캠프 (8월 10일 ~ 9박 10일) 초대합니다.  (0)   산위마을 343 2018-06-06
169 10월 5일 성시간 청원기도 (0)   공원표야고보 79 2018-10-05
168 주님의 사랑을 노래하다 (0)   박신부 162 2018-09-08
167 윤지충 바오로 (0)   공원표야고보 241 2018-05-30
166 교회의 어머니 (1)   공원표야고보 250 2018-05-19
165 성령 인식의 어려움 (0)   공원표야고보 245 2018-05-19
164 성령현존의 의미 (0)   공원표야고보 194 2018-05-19
163 성령 (1)   공원표야고보 149 2018-05-19
162 성주간 수요일 (0)   공원표야고보 195 2018-03-28
161 성시간 묵상 모음 (0)   김정훈 369 2018-03-19
160 수행자 (0)   공원표야고보 224 2018-03-15
159 공부노트 (0)   공원표야고보 220 2018-03-15
158 전단향나무처럼 (0)   공원표야고보 175 2018-03-15
157 2018년 사순절 마을생활 및 전례계획 (0)   박신부 427 2018-02-13
156 1월 26일 성시간 청원기도 (0)   공원표야고보 311 2018-02-01
155 형제 (0)   공원표야고보 300 2018-0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