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즐겨찾기등록
산위의마을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   목 : 마을에 웃음을 전해주는 산촌유학생 한경준
작성자 : 산위마을 조회 : 1925           2019-09-09 23:36:40

여름 천국의 아이들을 통해 만난 경준이는 2학기부터 산촌유학을 시작했습니다.

해맑은 경준이는 꾸밈없는 솔직한 모습으로 마을에 늘 웃음을 안겨줍니다.

자연을 편안해하고 동물과 고기를 사랑하는 경준이.

고기로 먹기위해 동물들에게 열심히 풀 뜯어주고 먹이도 주는 것이 아닐까 가끔 생각하게 만들지만

온전히 그 시간에 집중하고 즐기는 경준이의 모습은 흐뭇함을 불러옵니다.

얼마 전부터는 저녁기도 복사를 시작하게 되었는데 마음을 집중해서 절도있게 하는 것을

느끼고 볼 수 있을만큼 잘 하고 있습니다.

앞으로의 마을에서의 생활이 더욱 행복하고 좋은 성장의 시간이 되길 기도해봅니다.

No | 제목 | 첨부 | 작성자 | 조회 | 등록일
686 6학년 황윤엽 안토니오 산촌유학 시작합니다 (1)   산위마을 1126 2020-03-30
685 김범서 안토니오, 김지서 소피아 산촌유학 시작 (3)   산위마을 2002 2019-11-19
684 10월 넷째주 교류학습(민재,은찬) 기간 중 아이들 모습 (1)   산위마을 1402 2019-10-28
683 마을에 웃음을 전해주는 산촌유학생 한경준 (0)   산위마을 1926 2019-09-09
682 8월 아이들 이모저모 (0)   산위마을 1410 2019-09-09
681 감자, 아로니아 수확!(8월 12일~13일) (0)   산위마을 1602 2019-08-13
680 3차 천국의 아이들 셋째날! (0)   산위마을 1547 2019-08-01
679 3차 천국의 아이들 둘째날! (0)   산위마을 817 2019-07-30
678 3차 천국의 아이들 첫째날! (0)   산위마을 774 2019-07-29
677 2차 천국의 아이들 셋째날! (0)   산위마을 658 2019-07-28
676 2차 천국의 아이들 둘째날! (0)   산위마을 636 2019-07-28
675 2차 천국의 아이들 첫째날 (0)   산위마을 688 2019-07-26
674 1차 천국의 아이들 셋째날! (0)   산위마을 749 2019-07-24
673 1차 천국의 아이들 둘째날! (0)   산위마을 663 2019-07-22
672 1차 천국의 아이들 첫째날! (0)   산위마을 917 2019-07-21